‘182cm 장신세터’ 안예림 “발전한 내 자신을 보여드리고 싶다”



안예림은 장신세터로 주목받은 선수다. 지난 2019년 KOVO(한국배구연맹) 신인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4순위로 한국도로공사 유니폼을 입을 때부터…
기사 더보기


추천 기사 글